디지털 혁신 추진의 핵심인 고급 서버 기술 투자

디지털 혁신이 대세가 됨에 따라 비용 절감 노력과 노후화된 기술 플랫폼으로는 이상 모든 것이 정보를 중심으로 실행되고 자동화되는 오늘날의 환경에 적절히 대응할 없습니다. 기업은 변화에 민첩하게 대응해야 하며 이를 위해서는 서버 교체가 필수적입니다.

지금의 비즈니스 환경에서 나타나는 기술 혁신의 속도는 경이적이라 만합니다. 같은 변화 속에서는 어느 조직이든 앞서 가는 것은 차치하고라도 속도를 맞추는 것조차 버거운 과제입니다.

 

기업들은 비즈니스 요구 사항이 빠르게 변화하는 상황에서 디지털 혁신과 인프라스트럭처 현대화를 실현해야 한다는 압박을 어느 때보다 많이 받고 있습니다.

 

하지만 고객은 당면한 과제에 대처해야 합니다. 그것도 빨리 말입니다. 주요 업계 분석 업체인 Moor Insights & Strategy* 최근에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경쟁력을 유지하려는 조직이 현재 환경을 지원하면서 미래에도 적용할 있는 IT 인프라스트럭처를 구축하려면 빠른 대응과 빈틈없는 투자가 필요합니다.

 

인프라스트럭처 기술을 교체할 최적기

현명한 서버 교체가 해답입니다. 고객의 기존 IT 인프라스트럭처는 오늘날의 비즈니스 환경에서 나타나는 변화에 제대로 대응할 없습니다. 새로운 환경에 적합한 기술력을 보유하지 못한 리소스로 새로운 과제에 대응하려다 보니 확장성이 떨어집니다.

 

기업이 현재는 물론이고 미래의 IT 요구 사항까지 예측하고 충족할 있는 현대화된 인프라스트럭처를 구축하고자 하면서 새로 생겨난 워크로드 구축 방법론이 상황을 더욱 복잡하게 만들고 있습니다.

 

진정으로 확장 가능한 비즈니스 아키텍처를 갖춘 서버 플랫폼을 선택하는 것만이 경쟁에서 우위를 선점하고 앞서 기회를 잡을 있는 유일한 길입니다. 따라서 지금이야말로 고객의 인프라스트럭처 요구 사항 진단을 지원할 최적기입니다.

 

단계 발전된 서버, 앞서가는 비즈니스

오늘날의 비즈니스 환경에서 IT 조직이 데이터 센터에서 원격 사무소에 이르는 전체 환경을 효율적이고 지속 가능하며 수익을 있는 방향으로 확장할 있게 해야 합니다. 게다가 데이터 센터의 모든 것이 유연성 소프트웨어 정의를 중심으로 바뀜에 따라 기업은 디지털 혁신의 기본 구성 요소로서의 고급 서버 솔루션에 의존해야 것입니다.

 

모던 데이터 센터의 기반이 되는 14세대 Dell EMC PowerEdge 서버는 업계 최고 수준의 서버로서 성능 저하 없이 혁신을 실현할 있도록 설계되었습니다.

파트너는 PowerEdge 14G 서버 기술로의 현명한 서버 교체를 제안함으로써 고객이 걱정 없는 데이터 센터 인프라스트럭처를 구축하여 성능을 극대화하고 효율성을 최적화하는 비전을 실현하도록 도움을 있습니다. 그것도 비즈니스 성공을 지원하는 완벽하게 유연하고 혁신적인 방법으로 말입니다.

전략적 비즈니스 우선 순위로서의 서버 교체

Moor Insights & Strategy 보고서는 서버 구매 결정이 이상 기술적 결정이 아니라고 주장합니다. IT 투자가 현재와 미래의 효율적인 비즈니스 운영을 지원하는 방향으로 이루어져야 하는 만큼, 이제 서버 구매는 비즈니스의 전략적 우선 과제가 되었습니다.

 

클라우드 네이티브 워크로드나 소프트웨어 정의 스토리지 같은 새로운 활용 사례가 확장성이 뛰어난 개방형 플랫폼 덕분에 확산되고 있는 가상화와 같은 워크로드로 융합되고 있습니다. 같은 상황에서 파트너는 대부분의 하이브리드 IT 환경 요구 사항을 충족하는 뛰어난 Dell EMC PowerEdge 14G 서버 솔루션을 활용할 있습니다.

 

처음부터 확장형 비즈니스 아키텍처, 지능형 자동화 통합 보안을 모든 모델에 포함하여 성능 저하 없는 접근 방식으로 설계한 새로운 PowerEdge 14G 서버는 비즈니스를 가속화하고자 하는 고객이 의지할 있는 혁신적이고 미래 환경에 적용 가능한 고급 솔루션을 제공하므로 끊임없이 늘어나는 고객의 IT 운영 과제를 해결하기에 없이 좋은 솔루션입니다.

세부 내용을 확인할 있도록 지금 보고서 다운로드[TJ1] [TJ1] .

* Moor Insights & Strategy 보고서, ‘Scaling Up To Digital Transformation’, 2017 6